임혁자료실 -임혁-

 member 0 total 428  page  17 / 1
 전체 (428)   공지 (80)  | KBS드라마 (33)  | SBS드라마 (3)  | 신돈 (6)  | 대조영 (123)  | 예능프로, 기타 (50)  | 자이언트 (21)  | 신기생뎐 (44)  | 대왕의 꿈 (2)  | 오로라공주 (46)  | 징비록 (9)  | 장영실 (4)  | 비밀의 여자 (7)  |
제목       윤석열 "측근 부정부패에 읍참마속하는 대통령 되겠다" 2022-02-16 17:41:54
이름        (H) 조회수 : 66   추천:7  
추천하기

associate_pic
[서울·부산=뉴시스]이지율 김승민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는 15일 "제 주변과 측근의 부정부패에도 단호하게 읍참마속하는 대통령이 되겠다"고 말했다.

윤석열 후보는 이날 오후 부산 진구 서면에서 지역 거점 유세를 갖고 "국민께서 제게 주신 권력을 함부로 쓰지 않고 여러분 말씀을 경청하면서 남용하지 않고, 무한한 책임 의식을 갖고 신중하고 또 신중하게 행사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윤 후보는 "부산 시민 여러분이 불러주고 키워주신 이 윤석열이 여러분 앞에 이렇게 섰다"며 "자랑스러운 대한민국과 국민을 위해, 대한민국의 관문인 부산 제 고향을 위해 이번 대선에서 위대한 부산 시민과 함께 멋지고 완벽한 승리를 이루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부산은 위기에서 나라를 구한 최후의 보루였고 경제 성장과 민주화를 일깨우며 정치, 경제, 사회, 문화할 것 없이 모든 분야에서 수많은 인재를 배출하고 대한민국의 중심을 잡아준 곳"이라며 "민주당 정권은 대한민국을 퇴보시키고 서민들의 삶을 망가뜨렸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 사람들(여권)은 부산을 살리기는커녕 부산은 초라하고 재미가 없다고 했다"며 "부산이 재미가 없나. 저는 부산역 앞에만 내리면 가슴이 뛴다"고 피력했다.

윤 후보는 "민생과 경제를 살리고 이념과 진영으로 분화된 이 나라를 통합시키겠다"며 "이 정권에서 부동산 문제가 왜 이렇게 심각해졌는지 아시냐. 집 있는 사람과 없는 사람을 갈라치기해서 자기편으로 끌어들이기 위한 술책이었던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가만히만 놔둬도 정상적으로 시장에 의해 돌아가는 이 주택을 도대체 천정부지로 끌어올려서 젊은 사람들이 대출에 대출을 끌어모아도 집을 사지 못 하는 이런 게, 도대체 해방 이후 이런 걸 보셨냐"며 "살면서 이런 정권은 처음 봤다. 오죽하면 공직 생활밖에 모르던 제가 이 앞에 섰겠냐"고 강조했다.
 
그는 대장동 사태 관련해선 "이 사람들은 자기들끼리 이권 챙기기에는 정신이 없다"며 "대장동에서 김만배 일당이 3억 5천만원을 넣고 얼마를 받아갔나. 1조원을 받아갔다. 현재 가져간 것만 8500억이라고 한다. 대한민국 국민 모두에게 이런 마법을 보여주지 왜 몇 사람한테만 그렇게 하나. 그게 유능한 행정의 달인이냐"고 비꼬았다.

나아가 "추가세수가 수십 조인데  부동산에서 걷어내고 서민의 고혈을 빨아 이 돈을 어디에 썼나. 거의 대부분을 자기편에게 나눠줬다"며 "이제 대한민국은 열심히 일하는 사람이 제대로 살 수 있는, 우리가 수십년 동안 느껴왔던 상식적인 일상으로 돌아가는 것이 먼저"라고 했다.

윤 후보는 "우리 집으로 가야 되고 우리 일상으로 돌아가야 되고 우리가 오랫동안 가져왔던 상식으로 이제 귀향을 해야 한다. 거기서 우리가 일으켜야 한다"며 "국민의힘을 믿고 압도적으로 지지해 정권교체를 해달라"고 호소했다.

윤 후보는 지역 공약으로는 ▲2030 월드엑스포 유치 ▲산업은행 유치 ▲가덕도신공항 임기 내 완공 등을 약속했다.

이날 부산 유세에는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를 비롯해 조경태 서병수 하태경 김도읍 박민식 박수영 안병길 정동만 이주환 백종헌 허은아 박대출 의원, 이언주 전 의원 등이 함께했다. 연예인 유세단으로는 정동남 임혁 송기윤 씨가 참석했다.

유세가 진행된 서면 거리 입구에는 통행이 불가능할 정도로 많은 인파가 모여 들었다. 주최측 추산으로는 대략 천 여명이 운집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ool2@newsis.com, ksm@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코멘트닫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임혁에 대한 모든 기사와 자료를 담았습니다      2006/08/28 1265 96
427  신고은, 이채영 악행에 또 당했다...임혁, 신뢰 ...      2023/03/17 6 1
426   '비밀의 여자' 이채영, 신고은·임혁 떼놓기...      2023/03/17 4 1
425  [비밀의 여자] 재벌가로 시집간 신고은, 미역국...      2023/03/15 8 1
424  ‘비밀의 여자’ 임혁→이민지, 톡톡 튀는 개성...      2023/02/27 6 1
423  임혁→김예령, ‘비밀의 여자’ 이끌어갈 베테랑...      2023/02/15 19 1
422   KBS 새 일일드라마 '비밀의 여자' 대본리딩,...      2023/02/02 21 1
421  KBS 비밀의 여자 임혁 출연      2023/01/27 25 1
420  배우 임혁, 제5회 아시아리대대상서 '2022 최우...      2022/12/22 18 1
419  아시아 리더 대상 받은 임혁      2022/12/19 21 1
418  [종합] 임혁, 미스코리아 출신 ♥아내와 러브 ...      2022/12/19 18 1
417   '배우→가수' 임혁 "노래하는 것만큼 행복한 ...      2022/12/13 15 1
416  임혁, 미스코리아·배우 출신 아내 공개…"웃는 ...      2022/12/13 18 1
415  [TV조선] 팬을 위한 임혁의 연말 콘서트      2022/12/13 15 1
414  배우 임혁, 집 내부→와이프 김연희 공개…자녀...      2022/12/13 26 1
413  연예인전법단 본격 출범…“불법 전하는 돌격대 ...      2022/11/23 45 1
412  문경 사과축제   (1)    2022/10/17 52 1
411  [불교에 진심人] “내 남편은 큰스님(?)” ‘19...   (1)    2022/10/17 46 1
410  사랑과 봉사회, 28주년 기념 및 소아백혈혈액...      2022/10/17 33 1
409  임혁 “임성한 드라마 레이저 쏘는 연기, 처음 ...      2022/08/28 55 1
408  임혁 어린 나이 겪은 어머니와의 생이별 "아버지...      2022/07/10 83 1
407  배우 임혁, ♥부인 김연희와 러브스토리 공개…...      2022/07/06 80 2
406  임혁 불교TV 첫출연      2022/06/30 67 2
405  [오늘의 채널A]중년의 면역력 키우려면      2022/04/26 93 2
404  윤석열 지지호소하는 배우 임혁      2022/03/06 94 2
403  윤석열 후보 선거유세 지원, 배우 임혁 "정권교...      2022/03/03 103 1
1 [2][3][4][5][6][7][8][9][10][11][12][13][14][15][16][17] 다음글
/ skin by IMHYU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