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혁

 member 0 total 1430  page  47 / 7
 전체 (1794)   자유 (1430)  | 영상 (111)  | 임혁님께 (45)  | 임혁 (4)  | 운영자 (204)  |
  제목   가을비 촉촉히 내리는 날에... 2015-11-15 15:29
  글쓴이         조회수 : 232   추천:36  
추천하기

imhyukfile 2040510369_TrRDj0ZN_11.jpg  |  452.7 KB / 0 



<벌써 3일째 단비가 내렸습니다.... 어제 밤 내린 비들은 목마름에 하늘만 봐라보던 나무들과 들녘에 자라나는 모든것들에게 갈증을 해소해 줄 만큼 시원한 비가 되었겠지요.... 오늘은 잠시 동안 비기 그치고... 먹구름만 가득한 날이였습니다. 해질녘 경주에 손님과 약속이 있어 다녀오는던 길... 다시금 비기 내리기 시작했습니다.... 비가 내리는 고속도로를 혼자 차를 몰고 오는길.. 라디오에서 들려오는 노래 소리도 좋아 흥이 절로 납니다.... 오늘도 하루는 그렇게 흘러만 갑니다... 가을 단풍도 구경을 하고 ... 또한... 기다리던 비도 만나고 앞으론 좋을일만 있을것 같아요... 하지만 솔직히 사람은 싫어집니다.. 사람답게 살아가야 하는데.. 저마다 자신만 알며 위아래 도 없이 행동하는 사람들 볼때면 참 한심하기 짝이 없지요.. 이젠 상종을 하지 말아야겠다 라는 생각도 듭니다... 자신이 윗사람과 을 공경하지 않으면 자신 또한 아래사람이 무시을 하고 홀대를 받는다는 걸 모르는 사람들이 참 많은것 같은 세상이라서 이 나라가 어찌 될련고 이러는지 모르지만 하늘에서 조상들이 통곡을 할것이라 봅니다... 서로 죽이고 자식이 부모를 죽이고 부모가 자식을 죽이고 부모 자식도 없고 어른도 없는 세상을 어찌 살아 가야 하는것이 정답일까요... 그저 웃음만 나올뿐입니다.. 행복해서 웃는 것이 아니라 씁쓸한 현실 때문이지요.. 누군가 그러더라구요..참는 사람이 바보가 되는 세상이라고... 어찌 하다 이런 세상이 되었을까요.. 운영자님은 아실련지요.... 그래도 제가 아는 제게 소중한 분들은 그런 사람들 이지 않아 참 다행입니다... 아직 그래도 가슴이 따뜻한 이들이 남아 있어 그 또한 다행입니다.. >

코멘트닫기 (5)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244  봄비..   (1) 2016/04/03 159 13
1243  남녘의 봄(2016.03.19)   (7) 2016/03/21 228 15
1242  낚시는 나랑 안맞나 보다   (3) 2016/03/20 185 15
1241  드디어 쉬는날...   (5) 2016/03/19 240 18
1240  3월 봄비을 기다림..   (3) 2016/03/12 221 27
1239  봄의 전령 버들강아지(2016.03.06)   (5) 2016/03/06 244 19
1238  춘설   (3) 2016/02/29 240 27
1237  봄비... 한걸음 다가오는 봄날...   (3) 2016/02/28 201 14
1236  봄날은 온다..   (3) 2016/02/28 177 13
1235  오늘은 뜻깊은 날   (8) 2016/02/26 289 23
1234  봄이오는 길목에서   (1) 2016/02/20 142 14
1233  벌써 설날입니다..   (5) 2016/02/05 174 10
1232  KTV에서 다음주에 하는 TV문학관   (11) 2016/01/07 376 31
1231  드디어 선생님 신작 장영실을 보게 됩니다   (9) 2016/01/04 268 22
1230  임혁홈 가족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3) 2016/01/01 225 15
1229  병신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5) 2016/01/01 253 32
1228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2016/01/01 151 16
1227  2016년 새해 福 많이 받으세요   (1) 2015/12/31 147 23
1226  메리크리스마스~~   (3) 2015/12/24 170 17
1225  즐거운 크리스마스 되세요^^   (5) 우정 2015/12/24 301 35
1224  메리크리스마스   (7) 2015/12/23 281 32
1223  저물어자가는 한해을 뒤돌아 보면서...   (12) 2015/12/20 388 25
1222  사회에서 받은 두번째 상장.. 조금 아쉽다 대상 받을수 ...   (5) 2015/12/07 202 17
1221  임혁님이 스턴트코리아협회 회장님이 되셨어요.   (2) 2015/12/03 214 18
1220  관리자님임혁회장님 모시는 스턴트코리아 무술감독 입니다   (1) 2015/12/02 250 30
 가을비 촉촉히 내리는 날에...   (5) 2015/11/15 232 36
1218  청량산... 가을 품속으로 떠난 가을 여행 첫번째... 경...   (7) 2015/10/25 274 33
1217  비가 오면 누군가 만나겠죠..   (4) 2015/10/10 174 20
1216  추석연휴   (6) 2015/09/28 217 17
1215  레이저 달인 임혁님 광고출연!!   (4) 2015/09/25 221 17
1214  음... 추석이 온다 후덜덜...   (3) 2015/09/22 158 21
이전글 [1][2][3][4][5][6] 7 [8][9][10]..[47] 다음글
/ skin by IMHYU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