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혁

 member 0 total 1430  page  47 / 2
 전체 (1794)   자유 (1430)  | 영상 (111)  | 임혁님께 (45)  | 임혁 (4)  | 운영자 (204)  |
  제목   미남배우 임혁 2017-10-13 19:57
  글쓴이        (H) 조회수 : 195   추천:25  
추천하기

제가 메일 네이버에 임혁을 검색하곤 하는데 
오늘 뉴스에서 임혁님이 언급되어 뭔가 하고 들여다보았네요.

[오래전 '이날']10월12일 30년전 한국인이 사랑한 ○○은?

이 기사안에서
 

▶좋아하는 여자 탤런트 배우: 김미숙, 김혜자
 

최불암은 30~50대에, 안성기는 10~20대에 인기가 높았습니다. 선호하는 여자 연기자의 경우 10~30대는 김미숙을, 40~50대는 김혜자를 꼽았습니다. 그야말로 <전원일기> 커플이 최고의 인기를 구가하던 때입니다. 당시 스타로 불리던 배우들의 이름은 왜 밀린 걸까요? 당시 기사는 정윤희, 황신혜, 이미숙, 장미희 등 쟁쟁한 청춘스타들의 순위기 밀린 것은 ‘스캔들’ 때문이라고 보았습니다. 공개 연애를 하기도 하고, 유쾌하지 않은 사건사고에 연루되어도 일정 기간 자숙을 거치면 금세 복귀하는 요즘과 달리 ‘스캔들’이라는 말만 들어도 사시나무처럼 떨던 시대입니다. 그러고보니 당대의 미남 배우 이름도 보이지 않네요. 당시 기자는 미남 배우 한진희, 임혁이 순위가 낮은 이유를 포함해 이렇게 해석합니다. “우리나라 사람들은 연예인이라고 해도 화려하지 않고 서글서글하고 스캔들이 없는 사람을 좋아하는 편인 것 같다.” 연예인하기 참 어렵던 시절입니다.


이렇게 임혁님이 언급되어 있네요.
임혁님은 미남배우이실뿐만 아니라 겸손한 배우로서
연기력도 매우 훌륭하셔서 많은 사람들의 기억속에
훌륭한 배우로 남아있으리라 생각합니다.
 

코멘트닫기 (4)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399  대구 37도 겨우 겨우 더위와 싸우고 있습니다.   (5) 2018/07/14 128 5
1398  네이버에 임혁님 프로필 이미지 수정되었습니다   (4) 2018/07/12 140 10
1397  네이버에서 프로필 이미지   2018/06/29 114 11
1396  임혁님 옛날사진(다음 블로그에서)   (2) 2018/06/21 172 9
1395  임혁님 생신 축하드려요   (5) 2018/06/17 190 10
1394  네이버 다음 실검   (1) 2018/05/28 145 13
1393  때론 너에게   (1) 2018/05/24 106 13
1392  따뜻한 봄날입니다   (1) 2018/05/05 129 15
1391  아름다운 영상 3   (2) 2018/05/01 104 12
1390  아름다운영상2   (3) 2018/04/19 108 11
1389  아름다운 영상   (7) 2018/04/15 136 16
1388  함박눈 ...   (3) 2018/03/22 154 23
1387  유투브- 멋진 풍경 사진들   (1) 2018/03/21 145 17
1386  주은래 전문배우의 공개 예능프로그램   (1) 2018/03/15 160 17
1385  숲길에서서... 뒤돌아 본다...   (2) 2018/02/25 157 23
1384  항상 그자리에   (2) 2018/02/04 163 37
1383  또 하루에 시작...   (3) 김인운 2018/01/20 167 34
1382  겨울이 지나갑니다.. 봄이 오려 하네요   (3) 김인운 2018/01/19 207 25
1381  무술년 새해 첫 일출을... 보다   (3) 김인운 2018/01/03 161 34
1380  1월 1일 첫날입니다.   2018/01/01 142 22
1379  추억의 영화속 장면-서부전선 이상없다 1931년 작   (1) 2017/12/08 191 21
1378  얼마예요 종편 시청률 올랐네요   2017/12/05 169 22
1377  TV조선 인생감정쇼 얼마예요?   (2) 2017/12/04 154 24
1376  눈이 내리면...   (2) 2017/12/01 129 22
1375  크리스마스 기쁘다 구주 오셨네.. 황금 휴일이구나   (3) 2017/12/01 133 21
1374  인생감정쇼 얼마예요 8회   (2) 2017/11/13 318 37
1373  또 다시 가을이 저물어저 간다   (3) 김인운 2017/11/12 146 29
1372  눈이 기다려 진다   (5) 김인운 2017/11/05 161 37
1371  휴일...   (5) 2017/10/29 201 38
1370  가을 단풍이 절정을 향해가고 노오한 은행나무도 가을을 ...   (5) 2017/10/29 229 39
1369  문화재적 패션 디자인   (1) 2017/10/24 160 28
이전글 [1] 2 [3][4][5][6][7][8][9][10]..[47] 다음글
/ skin by IMHYU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