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혁

 member 0 total 111  page  4 / 1
 전체 (1804)   자유 (1440)  | 영상 (111)  | 임혁님께 (45)  | 임혁 (4)  | 운영자 (204)  |
  제목   그해 겨울날.... 하얀눈을 기다려 봅니다.... 2010-12-09 03:57
  글쓴이         조회수 : 228   추천:30  
추천하기


 




*그해 겨울날......


밤하늘 수많은 별들속에 홀로 흘러가는 빛을 바라보면서
내 여리고 순수한 마음속 가득히 별을 담아 두려 합니다.
빛을 잃어가는 별도 다시금 밝은 빛을 빛내는 별도 저마다
사연을 담고 있겠지요....


새벽녘 스산히 불던 바람소리에 잠이깨어보니
그밤...
외로히 홀로 서있는 가로등 불빛아래로
하얀 마음이 내려와 아무도 지나지 않는 그 길위에
살며시 내려 앉자 긴밤을 보내는 눈을 바라보며
이눈이 사라지지 않길 바라며 손으로 잡아 보니


금세 사라지기에 하얀눈물이 되었나 봅니다.
그 아픔은 알련지요... 잠시왔다 그렇게 사라져 가는 것을
저 높은 곳에서 이곳까지 내려오려 힘들것을....


쌓여진 눈위에 고인간직해둔 그대 이름 적어봅니다.
잊었다고 생각했던 그이름이 생각나서 오늘도 이밤을
뜬눈으로 지세우고...


잃어버린 기억을 되짚어 걸어본 그길위에
나는 또다시 아무런 이유없이 걷고 있습니다.
그렇게 걷다 문득 바라본 그곳에 불빛하나
누굴 기다리는 걸까요..?


누가 만들었을까...
꼬마 눈사람  온통 하얀색으로 뒤덮혀
빨간 당근코와 솔방울 눈을 간직한체 오늘도
한곳만 바라보는 너 또한 누구를 기다리는지...


말을 걸어봐도 대답이 없어
너에게서 지금에 내모습을 바라본다..
언젠가 시간이 흘러 사라질 운명이라 하지만
머물러 있는 그시간동안 많은 사람들에게 아름다운 추억을
남겨주겠지... 네가 머물러 있는 이 시간 만큼..은


그렇게 그해 겨울날....
나는 또 하나의 친구을 만났다....
하얀나라에서 온 나에 친구를 난 또다시 기다려 본다.....


그해 겨울날에...

..................................
...................
.......



코멘트닫기 (3)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11  서른즘에   (3) 2012/04/01 216 18
110  봄비.... 제가 살고 있는 대구에 봄비가 내리고 있...   (6) 2012/03/04 316 26
109  구름   (5) 2011/09/14 249 26
108  팔공산.....   (7) 2011/08/19 363 26
107  뭉게구름   (9) 2011/08/11 442 28
106  하늘 맑은 날에   (8) 2011/07/27 301 31
105  인터넷 기사에 선생님 인터뷰 내용이 있내요...   (1) 2011/07/25 188 20
104  내 핸드폰 배경 2탄 배경음악 응용편.....   (3) 2011/06/02 208 19
103  오월 ... 꿈을 노래하다...   (5) 2011/05/28 211 23
102  오월 .... 구름이 뽕... 하고 나타나다....   (8) 2011/05/17 282 24
101  5월 5일 어린이 날입니다. 구름은 당직근무 당첨......   (5) 2011/05/05 331 34
100  4월 봄비가 내리면 땅은 생명을 틔운다...   (13) 2011/04/22 475 36
99 비밀글입니다 4월 봄비가 내리면 땅은 생명을 틔운다...   (48) 2011/04/22 227 0
98  추억을 마신다...2   (5) 2011/04/16 286 30
97  아침이슬처럼 영롱한 가족님들에게 .....   (5) 2011/04/15 227 18
96  4월 어느날에.... 쓰는 편지....1   (8) 2011/04/08 315 29
95  닮은꼴 배우 임혁선생님 =로버트 패턴스(이클립스 ...   (3) 2011/03/27 227 22
94  누구실까요...   (7) 2011/03/24 246 21
93  꽃샘추위...   (5) 2011/03/23 205 17
92  제일 웃겼던 장면...   (8) 2011/03/12 397 36
91  버들강아지 필때 되었는감.... 쩝..   (7) 2011/03/11 227 20
90  비맞으면서 출촬하고 왔습니다...   (7) 2011/02/27 305 25
89  비가 옵니다....   (1) 2011/02/17 157 16
88  오랜만에 소식을 전해 봅니다.....   (6) 2011/02/09 226 17
87  하루만큼// 열심히 살자.,,,,,   (6) 2011/01/19 430 38
86  워낭소리   (8) 2011/01/07 260 21
85  Merry Christmas   (8) 2010/12/24 244 20
84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 구름이 등장이요...!!!   (8) 2010/12/21 305 31
 그해 겨울날.... 하얀눈을 기다려 봅니다....   (3) 2010/12/09 228 30
82  눈이 왔습니다... 아고 좋아라....   (5) 2010/12/05 187 13
81  소담....   (5) 2010/11/25 215 24
1 [2][3][4] 다음글
/ skin by IMHYU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