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혁

 member 0 total 1797  page  58 / 1
 전체 (1797)   자유 (1433)  | 영상 (111)  | 임혁님께 (45)  | 임혁 (4)  | 운영자 (204)  |
  제목   꽃잎지고 푸르름이 드리웁다 2019-04-18 30:40
  글쓴이         조회수 : 76   추천:2  
추천하기



봄꽃의 향연도 서서히 끝이나고 이젠 푸르름의 시작인가 봅니다..

겨우내 움츠려 있던 가지위에도 생명이 움틔우며  가지마다 생기가 돌때쯤

밤 바람은 선선히 내 곁에 머물다 가는데   고요한 밤 하늘에 떠 있는 밤별 과 

달님을 바라보면서 문득 깊은 생각에 빠져 듭니다...

아무도 걷지 않는 밤길위에서 들리우는건 바람소리뿐일지라도   고요한 저 밤하늘에  수많은 사람들이 남겨 놓았을 별  그리고 그 별을 지켜주는 달이 눈이 부시도록  아름답다 여기며  내가 남겨놓을 별 하나을 손가락으로 그려 봅니다...

오늘도 어김없이 시간은 흐르고 있지만   누군가에게는 행복했고 누군가에게는 슬픔을 남긴 하루였을테지요...  

여러분들은.. 오늘 하루 어땠나요?


그렇게 짧은 질문하나을 남기고  물러 갑니다...






 

코멘트닫기 (3)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임혁입니다 새해복많이받으세요   (66) 2006/12/26 2920 92
공지  안녕하십니까 임혁입니다.   (25) 2007/02/13 2220 88
공지  임혁팬사이트 찾아주신 분들 필독!!   (2) 2008/12/13 695 59
1794  화적연   (1) 2019/08/15 45 1
1793  벤치..   (2) 2019/08/05 16 1
1792  태풍이 지나고 있나봅니다.....   (3) 2019/07/21 30 2
1791  싱그러운 바람이 머무는 계절   (4) 2019/07/01 55 5
1790  임혁선생님 생신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5) 2019/06/06 105 5
1789  비가 내립니다 ...   (3) 2019/06/06 62 6
1788  오늘은 임혁님 생신날   (4) 2019/06/06 82 5
1787  여름밤.. 별은 누구을 기다리는가...   (3) 2019/06/05 79 6
1786   5월 마지막주 파이팅 입니다...   (3) 2019/05/28 99 7
1785  가끔은...   (3) 2019/05/17 71 4
 꽃잎지고 푸르름이 드리웁다   (3) 2019/04/18 76 2
1783  벗꽃 바람에 흩날리면..   (3) 2019/04/02 79 3
1782  봄비처럼   (3) 2019/03/07 69 3
1781  기억을 떠올려본다...   (5) 2019/03/02 86 3
1780  오늘은   (6) 2019/02/23 124 5
1779  마지막 눈이 내립니다   (2) 2019/02/17 77 4
1778  행복한 설 연휴 보내세요   (3) 2019/02/02 106 2
1777  2019년 1월 1일 망양에서   (3) 2019/01/01 101 8
1776  2019년이 밝아왔습니다   (2) 2019/01/01 82 7
1775  2019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3) 2018/12/30 80 8
1774  크리스마스 가 끝날때쯤 글 남기네요   (2) 2018/12/25 96 4
1773  12월입니다   (3) 2018/12/16 85 4
1772  안녕하세요   (2) 2018/12/13 100 4
1771  잘지내시죠   (2) 2018/12/03 64 3
1770  어제에 무더위가 이제 그리워 지기 까지 합니다   (5) 2018/10/27 127 6
1769  가을엽서..   (5) 2018/09/16 132 8
1768  중드의 한장면- 중국군 탱크병 pt2   (1) 2018/09/05 149 4
1767  휴가 4일차.. 고로 피곤하다..   (2) 2018/08/19 146 6
1 [2][3][4][5][6][7][8][9][10]..[58] 다음글
/ skin by IMHYUK.COM